본문으로 바로가기

글로벌메뉴



연주회안내

화음쳄버오케스트라 연주회 안내.

2013 화음 프로젝트 페스티벌 Day3 "Censorship - 2013 Move on Asia"
2013-11-30 토요일 오후5시 / 대안공간 루프 / HIT : 1,005

bf0031f2cdb3d21f3e419679d3fb360a_1469086

 

 

 

 

Day 3

 

Censorship 
2013.11.30( 토 ) 오후 5:00 
대안공간 루프

 

프로그램

 

김성기 , 화음 프로젝트 Op. 77, ‘Monologue' for Viola Solo 
임지선 , 화음 프로젝트 Op. 89, ‘Memory' (한국초연) 
백영은 , 화음 프로젝트 Op. 81, ‘The Way of..-The Way of Man' (한국초연)
장은호 , 화음 프로젝트 Op. 121, 'Aria in D for Double Bass Solo' (초연)

 

Viola 에르완 리샤 (Erwan Richard) Double Bass 미치노리 분야 (Michinori Bunya)

 

김성기 , 화음 프로젝트 Op. 77, ‘Monologue' for Viola Solo

 

Klimt 의 작품 “ 비 온 후 ” 에 담겨진 초원의 평화스러운 정경을 보며 자연이 주는 신선한 생기를 느낀다 . 또한 인적이 없는 그의 화폭에서 느껴지는 정적과 침묵을 보게 된다 .

이 두 대비되는 이미지 - 자연이 주는 신선함과 인적 없는 정적 속에 느껴지는 공허감을 비올라의 독백으로 표현해 보려고 한다 .

 

Viola 에르완 리샤 (Erwan Richard)

 

op077.jpg
Artist: Gustav Klimt
Title: After the Rain (Garden with Chickens in St. Agatha)
_Oil on the Canvas, 80×40cm, 1898

 

임지선 , 화음 프로젝트 Op. 89, ‘Memory' ( 한국초연 )

 

오랜 만에 만난 어린 시절 친구들과 퍼즐 놀이 하듯 기억의 조각들을 맞추어 본 적이 있다 . 각자 이야기하는 추억의 단상이 하나의 큰 그림으로 모아져 기억 저편의 감성이 고스란히 전해졌다 . 문성식의 드로잉에서 보여지는 시각적 상상을 더블베이스를 위한 “Memory” 에서 소리로 표현해 보았다 . “Peace”, “Fun”, “Distortion” 이라는 세 악장을 통하여 각자의 기억을 더듬어보는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어 보기를 바란다 .

 

Double Bass 미치노리 분야 (Michinori Bunya)

 

op089.jpg
Artist: 문성식

Title:

1. House of a Widow

2. One fine Spring Day

3. Stars, Scops Owl and My Grandmother

 

백영은 , 화음 프로젝트 Op. 81, ‘The Way of..-The Way of Man' ( 한국초연 )

 

이 작품은 설치예술 작가 배영환의 “ 남자의 길 ” 을 토대로 하여 작곡되었다 .

그의 작품은 같은 틀 안에서의 다른 것을 이야기한다 .

이 작품을 토대로 하여 작곡된 “ The Way of..." 의 모든 선율과 화음은 여섯 음으로된 주제와 그 음들 사이의 관계로부터 만들어졌으며 이는 반복되어 벗어나지 나지 못하는 틀을 상징한다 .

비올라와 더블베이스의 다양한 음색과 여섯 음들의 변형은 그 틀 안에서의 변화 , 새로움에 대한 갈망 등을 노래한다 .

우리는 주어진 틀 안에서 동경의 세계를 향해가는 꿈을 꾸며 길을 간다 .

 

Viola 에르완 리샤 (Erwan Richard) Double Bass 미치노리 분야 (Michinori Bunya)

 

op081.jpg
Artist: 배영환
Title: The Way of Man _Installation8, 2009

 

장은호 , 화음 프로젝트 Op. 121, 'Aria in D for Double Bass Solo'

 

Aria in D 는 D( 레 ) 음을 중심으로 몇 개의 음색 패턴을 반복하여 작품을 전개한다 . 여기에서 하나의 음을 중심으로 둔 것은 어떠한 예술적 경계 속에 묵묵히 그것을 지키려는 예술가의 의지를 나타낸 것이며 어떠한 강압에도 그런 중심을 가지고 예술적 표현을 지켜내는 굳은 의지를 나타내고자 한다 . 아리아는 극 중 한 사람의 중심인물이 자기의 표현을 만끽하면서 보여주는 하나의 독백과 같은 것이다 . 이러한 의미를 경계 속에 있는 한 예술인과 같은 의미로서 표현한다 .

이 작품에서 반복적으로 사용되는 몇 가지의 음악적 고정 관념들은 끈질기게 자신들의 예술을 주장하는 듯한 의미를 지닌다 .

 

Double Bass 미치노리 분야 (Michinori Bunya)

 

op121.jpg
Censorship - 2013 Move on Asia